내게 없는 것과 네게 있는 것의 만남! Combinable, 6월의 「Cheil」을 소개합니다!
CHEIL WORLDWIDE 기사입력 2019.06.07 12:00 조회 893
 

브랜드가 셀러브리티, 문화예술 장르와 협업하는 일은 오래전부터 꾸준히 활용돼온 전략인데요. 여기에 더해 최근에는 콜라보에 ‘공간성’이 추가되었다고 합니다. 디뮤지엄은 패션, 미용 브랜드의 론칭 행사장으로 인기를 끌고 있으며, 명품 시계 브랜드 론진은 부암동 석파정에서, 한국 GM은 재생 건축인 문래공장에서 신차 발표회를 열었죠. 

6월 제일기획 매거진은 ‘Combinable’이라는 주제로 브랜드 및 제품의 아이덴티티를 새롭게 보여줄 곳을 선정해 공간 자체가 가진 이미지를 차용하는 최근의 콜라보 경향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습니다. 6월 매거진 「Cheil」에서 확인해보세요! 

매거진 6월 호, <인생, 무상(人生務想)>에서는 한국적 춤사위를 어반 댄스에 접목하는 등 우리 고유의 DNA를 기반으로 장르의 특성을 잘 살려낸 크로스오버 콘텐츠를 선보이는데요.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국내 크로스오버 아티스트들의 저력이 어디에서 오는지 얘기해봅니다. 

<마케팅 레시피>에서는 최근 브랜드의 콜라보에 ‘공간’이 추가되는 트렌드가 나타나면서 브랜드 및 제품의 아이덴티티와 개성을 새롭게 보여줄 수 있는 장소를 선택해 시너지 효과를 노리고 있다고 하는데요. 공간이 메시지가 되는 시대에 브랜드가 공간과 융합하는 최신 사례들을 살펴봅니다. 한편, 미디어 간 경계선을 넘어 서로 결합, 융합되는 현상인 트랜스 미디어를 <테마툰>에 알아봅니다. 

<Cheil’s up Ⅰ>과 <Cheil’s up Ⅱ>은 삼성전자 라이프스타일 TV 팝업스토어 ‘새로보다’ 캠페인과 동서식품 ‘모카골드 경험 마케팅’ 도서 출판 관련 프로젝트들을 소개합니다. 

요즘 천만 영화가 잦아진 데에는 여러 이유들이 있는데요. 그중 극장의 변화도 큰 영향을 끼쳤다고 합니다. 우리가 활용할 수 있는 미디어가 대형 스크린에 국한되어 있지 않기 때문에 볼 수 있는 다양한 극장 광고들을 <미디어와이드뷰>에서 이야기해봅니다. 


6월호 ·  Combinable ·  매거진 ·  월간매거진 ·  융합력 ·  제일기획 ·  컬래버레이션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Interview]- 직관적이거나 재미 있거나 크리에이티브도 시대에 따라 변해야한다!
“하다보니 지금까지 왔네요” 쿨내가득한프로덕션의 표상이자 광고계의 독보적 원더보이, 이명기 원더보이즈필름 대표를 만났다. 이대표는 1992년 ‘오리콤’감독으로 광고계에 첫발을 들였다가 2004년에 광고계 새로운 사업 모델을 찾아 PD 프로덕션인 ‘원더보이즈필름’을 차렸다. 가전,의약품,음료, 패션분야등업종을망라하고 지난 30여 년간그의 손을 거쳐가지 않은 작품들이 없을 정도다. 원더보이즈필름이 지난 한 해작업한 작품만 100편에가깝다. 이대표에게 그간의 느꼈을 광고 환경에 대한 변화와광고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마케팅도 사회적 거리두기” ‘언택트(untact) 마케팅’
만남을 대체하는 기술로 비대면 서비스를 제공하다 ‘언택트’. 최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가 전 국가적으로 실시되는 가운데, 새롭게 회자되고 있는 단어 중 하나가 ‘언택트’입니다. 네이버 포털 뉴스 기준으로 최근 3개월간 ‘언택트’가 포함된 뉴스 기사의 수는 약 7400여 건으로 이전 3개월(약 300여 건)에 비해 20배 이상 증가했습니다. ‘언택트(un+tact)’는 접촉을 뜻하는 콘택트(contact)에 부정?반대를 뜻하는 언(un)을 붙인 조합어로 김난도 서울대 소비자학과 교수 등이 저서 ‘트렌드코리아 2018’를 통해 새롭게 제시한 단어입니다.
[BRAND REPORT] 소비자와 교감하는브랜드 아이덴티티 디자인
‘모든 인식은 눈에서 시작된다’고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한 것처럼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기업이 소비자에게 브랜드를 인식 시키기 위한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 오늘날 기업들은 복잡한 경쟁 상황에 직면해 있으며, 그 경쟁 상황의 돌파구로 브랜드 개발이 중요한 화두가 된 지 이미 오래이다. 이제 기업들은 브랜드 또는 기업을 알리는 것에서 더 나아가 소비자와 정서적으로 교감하길 원하고 있으며,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무형의 개념인 브랜드를
Absinthe(압생트), 마주(魔酒)에 얽힌 오해와 진실
'압생트(Absinthe)’는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엽까지 프랑스에서 유행했던 술이다. 영롱한 에메랄드 빛 녹색이 특징적인 이 술은 ‘녹색 요정’이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 단순히 그 빛깔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 술을 마시면 녹색 요정 즉 ‘헛것이 보이는’ 환각체험을 한다는 믿음 때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알제리 지배가 무르익어가던 1840년대, 프랑스 정부는 자국의 파견부대를 말라리아와 이질로부터 지키기 위해 ‘약술’ 압생트를 치료예방약으로 배급했다.
[Special Issue]광고업계, 코로나19로 인한 피해 현황 설문조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이하 코로나19) 발생 및 장기화가 국내 광고 관련 업계에 미치고 있는 영향과 피해 현황을 파악하기 위해 한국광고총연합회는 지난 4월 13일 부터 5월 4일까지(21일간) 총연합회 회원단체 소속 광고회사, 제작사 등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Interview] 8.3cm 갑상선암에 걸린 광고감독의 웃픈 투병기를 그려낸 서준범 엑스라지픽처스 대표/감독
자신이 암투병기를 만화로 유쾌하고 긍정적으로 풀어낼 수 있는 사람이 몇명이나 있을까. 유서를 작성하면서도 묘비 문구는 공모전형식으로 선정해서 넣어달라니! 어떤 사람인지 궁금증이 더욱 커졌다. 암투병기뿐만아니라 리얼한 광고 감독의 일상을 보여주는 웹툰 '광고감독의 발암일기'는 평점 9.7로 작품성까지 인정받았다. 광고프로덕션 '엑스라지픽처스' 대표이자 웹툰 작가로 활동 중인 서준범 감독을 만났다.
광고 속 그 음악 #23 팝 그 자체가 된 팝의 황제, 마이클 잭슨
  지구는 둥글고 소금은 짠맛이며 불은 뜨거운 것처럼, 마이클 잭슨이 ‘팝의 황제’라는 사실 역시 변하지 않는 진리일 것입니다. 팝스타를 넘어 팝 그 자체로 불리는 마이클 잭슨은 음악은 물론 댄스와 공연예술, 영상 등 현대 대중문화사에 수많은 족적을 남긴 후 2009년 6월 25일 홀연히 자기 별로 돌아갔습니다. 오늘 HS애드 블로그에서는 팝의 상징이자 팝 그 자체가 되어버린 뮤지션 마이클 잭슨의 자취와 그가 광고를
[Special Issue]광고업계, 코로나19로 인한 피해 현황 설문조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이하 코로나19) 발생 및 장기화가 국내 광고 관련 업계에 미치고 있는 영향과 피해 현황을 파악하기 위해 한국광고총연합회는 지난 4월 13일 부터 5월 4일까지(21일간) 총연합회 회원단체 소속 광고회사, 제작사 등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마케팅도 사회적 거리두기” ‘언택트(untact) 마케팅’
만남을 대체하는 기술로 비대면 서비스를 제공하다 ‘언택트’. 최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가 전 국가적으로 실시되는 가운데, 새롭게 회자되고 있는 단어 중 하나가 ‘언택트’입니다. 네이버 포털 뉴스 기준으로 최근 3개월간 ‘언택트’가 포함된 뉴스 기사의 수는 약 7400여 건으로 이전 3개월(약 300여 건)에 비해 20배 이상 증가했습니다. ‘언택트(un+tact)’는 접촉을 뜻하는 콘택트(contact)에 부정?반대를 뜻하는 언(un)을 붙인 조합어로 김난도 서울대 소비자학과 교수 등이 저서 ‘트렌드코리아 2018’를 통해 새롭게 제시한 단어입니다.
Absinthe(압생트), 마주(魔酒)에 얽힌 오해와 진실
'압생트(Absinthe)’는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엽까지 프랑스에서 유행했던 술이다. 영롱한 에메랄드 빛 녹색이 특징적인 이 술은 ‘녹색 요정’이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 단순히 그 빛깔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 술을 마시면 녹색 요정 즉 ‘헛것이 보이는’ 환각체험을 한다는 믿음 때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알제리 지배가 무르익어가던 1840년대, 프랑스 정부는 자국의 파견부대를 말라리아와 이질로부터 지키기 위해 ‘약술’ 압생트를 치료예방약으로 배급했다.
[Interview] 8.3cm 갑상선암에 걸린 광고감독의 웃픈 투병기를 그려낸 서준범 엑스라지픽처스 대표/감독
자신이 암투병기를 만화로 유쾌하고 긍정적으로 풀어낼 수 있는 사람이 몇명이나 있을까. 유서를 작성하면서도 묘비 문구는 공모전형식으로 선정해서 넣어달라니! 어떤 사람인지 궁금증이 더욱 커졌다. 암투병기뿐만아니라 리얼한 광고 감독의 일상을 보여주는 웹툰 '광고감독의 발암일기'는 평점 9.7로 작품성까지 인정받았다. 광고프로덕션 '엑스라지픽처스' 대표이자 웹툰 작가로 활동 중인 서준범 감독을 만났다.
광고 속 그 음악 #23 팝 그 자체가 된 팝의 황제, 마이클 잭슨
  지구는 둥글고 소금은 짠맛이며 불은 뜨거운 것처럼, 마이클 잭슨이 ‘팝의 황제’라는 사실 역시 변하지 않는 진리일 것입니다. 팝스타를 넘어 팝 그 자체로 불리는 마이클 잭슨은 음악은 물론 댄스와 공연예술, 영상 등 현대 대중문화사에 수많은 족적을 남긴 후 2009년 6월 25일 홀연히 자기 별로 돌아갔습니다. 오늘 HS애드 블로그에서는 팝의 상징이자 팝 그 자체가 되어버린 뮤지션 마이클 잭슨의 자취와 그가 광고를
[Special Issue]광고업계, 코로나19로 인한 피해 현황 설문조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이하 코로나19) 발생 및 장기화가 국내 광고 관련 업계에 미치고 있는 영향과 피해 현황을 파악하기 위해 한국광고총연합회는 지난 4월 13일 부터 5월 4일까지(21일간) 총연합회 회원단체 소속 광고회사, 제작사 등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마케팅도 사회적 거리두기” ‘언택트(untact) 마케팅’
만남을 대체하는 기술로 비대면 서비스를 제공하다 ‘언택트’. 최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가 전 국가적으로 실시되는 가운데, 새롭게 회자되고 있는 단어 중 하나가 ‘언택트’입니다. 네이버 포털 뉴스 기준으로 최근 3개월간 ‘언택트’가 포함된 뉴스 기사의 수는 약 7400여 건으로 이전 3개월(약 300여 건)에 비해 20배 이상 증가했습니다. ‘언택트(un+tact)’는 접촉을 뜻하는 콘택트(contact)에 부정?반대를 뜻하는 언(un)을 붙인 조합어로 김난도 서울대 소비자학과 교수 등이 저서 ‘트렌드코리아 2018’를 통해 새롭게 제시한 단어입니다.
Absinthe(압생트), 마주(魔酒)에 얽힌 오해와 진실
'압생트(Absinthe)’는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엽까지 프랑스에서 유행했던 술이다. 영롱한 에메랄드 빛 녹색이 특징적인 이 술은 ‘녹색 요정’이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 단순히 그 빛깔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 술을 마시면 녹색 요정 즉 ‘헛것이 보이는’ 환각체험을 한다는 믿음 때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알제리 지배가 무르익어가던 1840년대, 프랑스 정부는 자국의 파견부대를 말라리아와 이질로부터 지키기 위해 ‘약술’ 압생트를 치료예방약으로 배급했다.
[Interview] 8.3cm 갑상선암에 걸린 광고감독의 웃픈 투병기를 그려낸 서준범 엑스라지픽처스 대표/감독
자신이 암투병기를 만화로 유쾌하고 긍정적으로 풀어낼 수 있는 사람이 몇명이나 있을까. 유서를 작성하면서도 묘비 문구는 공모전형식으로 선정해서 넣어달라니! 어떤 사람인지 궁금증이 더욱 커졌다. 암투병기뿐만아니라 리얼한 광고 감독의 일상을 보여주는 웹툰 '광고감독의 발암일기'는 평점 9.7로 작품성까지 인정받았다. 광고프로덕션 '엑스라지픽처스' 대표이자 웹툰 작가로 활동 중인 서준범 감독을 만났다.
광고 속 그 음악 #23 팝 그 자체가 된 팝의 황제, 마이클 잭슨
  지구는 둥글고 소금은 짠맛이며 불은 뜨거운 것처럼, 마이클 잭슨이 ‘팝의 황제’라는 사실 역시 변하지 않는 진리일 것입니다. 팝스타를 넘어 팝 그 자체로 불리는 마이클 잭슨은 음악은 물론 댄스와 공연예술, 영상 등 현대 대중문화사에 수많은 족적을 남긴 후 2009년 6월 25일 홀연히 자기 별로 돌아갔습니다. 오늘 HS애드 블로그에서는 팝의 상징이자 팝 그 자체가 되어버린 뮤지션 마이클 잭슨의 자취와 그가 광고를
[Special Issue]광고업계, 코로나19로 인한 피해 현황 설문조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이하 코로나19) 발생 및 장기화가 국내 광고 관련 업계에 미치고 있는 영향과 피해 현황을 파악하기 위해 한국광고총연합회는 지난 4월 13일 부터 5월 4일까지(21일간) 총연합회 회원단체 소속 광고회사, 제작사 등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마케팅도 사회적 거리두기” ‘언택트(untact) 마케팅’
만남을 대체하는 기술로 비대면 서비스를 제공하다 ‘언택트’. 최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가 전 국가적으로 실시되는 가운데, 새롭게 회자되고 있는 단어 중 하나가 ‘언택트’입니다. 네이버 포털 뉴스 기준으로 최근 3개월간 ‘언택트’가 포함된 뉴스 기사의 수는 약 7400여 건으로 이전 3개월(약 300여 건)에 비해 20배 이상 증가했습니다. ‘언택트(un+tact)’는 접촉을 뜻하는 콘택트(contact)에 부정?반대를 뜻하는 언(un)을 붙인 조합어로 김난도 서울대 소비자학과 교수 등이 저서 ‘트렌드코리아 2018’를 통해 새롭게 제시한 단어입니다.
Absinthe(압생트), 마주(魔酒)에 얽힌 오해와 진실
'압생트(Absinthe)’는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엽까지 프랑스에서 유행했던 술이다. 영롱한 에메랄드 빛 녹색이 특징적인 이 술은 ‘녹색 요정’이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 단순히 그 빛깔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 술을 마시면 녹색 요정 즉 ‘헛것이 보이는’ 환각체험을 한다는 믿음 때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알제리 지배가 무르익어가던 1840년대, 프랑스 정부는 자국의 파견부대를 말라리아와 이질로부터 지키기 위해 ‘약술’ 압생트를 치료예방약으로 배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