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랜' 런칭광고 - 전지현 편
기사입력 2002.10.19 09:39 조회 9068

<광고주 : 해태제과, 광고회사 : 코콤포터노벨리>

 

전지현, “프랜” CF로 부드러운 감성여인으로 거듭

해태제과 신제품 “프랜”모델에 인기배우 “전지현” 기용

신개념 초코비킷 “프랜”의 나누고 싶은 부드러움 연기

전지현이 오랜만에 영화 <시월애> 를 연상시키는 아름다운 CF에 한층 성숙된 연기로 등장해서 화제다. 바로 해태제과의 신제품 <프랜> 의 TV-CM을 통해서다.




해태제과에서 새롭게 내놓은 기존의 초코스틱과는 전혀 다른 신개념의 초코비스킷, “프랜”은 공기를 넣은 초콜릿과 코코아비스킷에서 느껴지는 첫 느낌은 바로 "부드럽다"는 것이다. 지금까지의 초코스틱에서는 결코 느낄 수 없었던 프랜만의 부드러움을 어떻게 전달하는가가 이번 첫 광고의 가장 중요한 관건이었다. 오랜 고민 끝에 결국, 프랜이라는 이름에서 연상되는 프렌드(Friend)라는 의미와 부드럽다는 의미를 더해 "나누고 싶은 부드러움"이라는 컨셉을 이끌어 냈다. 도대체 얼마나 부드러우면 가슴 속 소중한 친구와 나누고 싶을 정도일까? 그 느낌을 전달하기 위한 모델로 영화 [시월애]에서 서정적 이미지를 보여 줬던 전지현이 캐스팅 되었다. 감성 광고의 백미라 불리는 초코릿 광고처럼 타겟의 감성을 자극하는 전지현의 감성 연기가 돋보이는 프랜의 런칭 광고.
 

광고의 배경은 아무도 없는 한 고등학교의 복도, 전지현이 학창시절을 회상하며 여기저기 둘러보고 있다. 창문 너머로 따뜻한 햇살과 부드러운 바람이 불어오고…. 복도에 떨어져 있는 흰 운동화 한 짝이 그녀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첫사랑 남학생을 생각나게 하는 운동화를 건드리는 순간 뒤에서 학창시절의 그 남학생이 그녀를 통과해 지나간다. 순식간의 환상을 경험한 그녀… 프랜을 베어 물며 그 부드러움을 나누고 싶은 간절함을 느낀다.
 

굳이 제품을 설명하지 않아도 프랜만의 부드러움이 느껴질 수 있도록 모든 것이 철저히 준비되었다. 배경도 음악도 조명도 부드럽게 더 부드럽게….
 

야니의 아름다운 피아노곡 “Before I go” 가 가슴깊이 울리는 가운데, 전지현의 리얼한 표정연기는 15초 광고가 아닌 영화 한 편을 보고 난 느낌이 들 정도로 진지했다. 눈가에 그렁그렁한 눈물까지 맺힌 마지막 표정은 촬영장 분위기를 엄숙하게 만들 정도였다고.
 

한편 프랜을 처음 먹어 본 그녀가 그 맛에 빠져 쉬지 않고 먹는 바람에, 제품 샘플을 얼마 준비하지 못한 제작팀을 바짝 긴장하게 하기도 했다.
 

가을과 함께 찾아 온, 부드러운 초코비스킷 프랜. 소비자들과의 첫 만남이 오랜 사랑으로 이어지기를 기대해 본다.

 

 >> 문의 해태제과㈜ 홍보팀 소성수 대리 : soss@ht.co.kr 전화:709-7552

코콤포터노벨리 서민경 대리 : thoth@korcom.com 전화:6366-1515

해태제과 ·  프랜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H는 어디 갔지? H는 묵음이야, 바프(HBAF)
“H는 묵음이야.”   마치 영어 수업 시간을 떠올리도록 하는 키 카피가 세간에 화제다. 아몬드 브랜드 <바프(HBAF)> 광고 속에서 모델 전지현은 몇 번이고 H는 묵음이라 외친다. 뜬금없어 보이는 이 멘트는 묘하게도 매력적이다. 아몬드와 전지현, 키 카피가 자연스럽게 연결되며 광고가 끝나고도 자꾸 곱씹게 된다. “그래, H는 묵음이지!”    맛있는 견과류 + 건강한 스낵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홍보ㆍCIㆍ광고의 시대 [현대경영연구소저 / 승산서관]
홍보ㆍCIㆍ광고의 시대 [현대경영연구소저 / 승산서관]
[AD Insight] 2020년 광고시장 결산과 2021년 전망
 2020년을 돌아보며 2020년 신정 연휴에 ‘뭐 볼 건 없나…’ 하고 IPTV를 기웃기웃하다 재밌을 것 같아 본 영화가 ‘컨텐이젼’이란 영화였다. 그때 필자는 영화를 보는 내내 맥주를 홀짝 거리며 ‘아유, 너무 무섭다… 이렇게 안전한 세상에서 사니 얼마나 다행이야’ 하고 한치 앞도 모르는 중얼거림을 했었다. 그로부터 정확히 2달 뒤 영화 속
광고회사 CD가 알려주는 라이브커머스 체험기
 광고밥 20년, 나는 이토록 짧은 시간에 이토록 무섭게 진화하는 플랫폼, 미디어, 콘텐츠를 본 적이 없다. 올 1월, 나의 최종 보스로부터 네이버와 라이브커머스를 진행하라는 오더(?)를 받은 후 실제 라이브가 있었던 3월 28일, 그 후 한 달이 채 지나지 않은 오늘까지, 라이브커머스 시장은 하루가 다르게 변화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CEO인 사티아 나델라는 코로나로 인해 “2년치 디지털 전환이 단 두 달 만에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SPECIAL THEME 2] 해외광고사례 - 아트마케팅으로 소비자의 감성을 자극하라
예술은 일종의 문화이기에 지금껏 우리의 삶과 항상 함께해왔다. 따라서 예술이라는 범주가 마케팅과 함께하는 것 또한 당연한 결과로 보인다. 다양한 해외 아트 마케팅 사례를 통해 우리 삶 속에 녹아 있는 아트와 비즈니스의 창조적인 만남을 살펴보자.
터치 한 번으로 맥주를 만들다?! 프리미엄 수제맥주 제조기 LG 홈브루 캠페인 후기
모든 것의 최초는 책임과 부담이 따르기 마련입니다. 시작이 어떠하냐에 따라 이후에 나아갈 길 달라질 수도 있기 때문이죠. 아직은 낯설기만 한 가정용 수제맥주 제조기의 탄생. 그 위대한 여정을 소비자에게 가장 임팩트있게 전달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집에서 즐기는 프리미엄 수제맥주 제조기, 톡톡 쏘는 강점으로 무장한 LG 홈브루 캠페인 후기를 통합솔루션1팀 전창훈 책임이 전합니다.
H는 어디 갔지? H는 묵음이야, 바프(HBAF)
“H는 묵음이야.”   마치 영어 수업 시간을 떠올리도록 하는 키 카피가 세간에 화제다. 아몬드 브랜드 <바프(HBAF)> 광고 속에서 모델 전지현은 몇 번이고 H는 묵음이라 외친다. 뜬금없어 보이는 이 멘트는 묘하게도 매력적이다. 아몬드와 전지현, 키 카피가 자연스럽게 연결되며 광고가 끝나고도 자꾸 곱씹게 된다. “그래, H는 묵음이지!”    맛있는 견과류 + 건강한 스낵
[AD Insight] 2020년 광고시장 결산과 2021년 전망
 2020년을 돌아보며 2020년 신정 연휴에 ‘뭐 볼 건 없나…’ 하고 IPTV를 기웃기웃하다 재밌을 것 같아 본 영화가 ‘컨텐이젼’이란 영화였다. 그때 필자는 영화를 보는 내내 맥주를 홀짝 거리며 ‘아유, 너무 무섭다… 이렇게 안전한 세상에서 사니 얼마나 다행이야’ 하고 한치 앞도 모르는 중얼거림을 했었다. 그로부터 정확히 2달 뒤 영화 속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SPECIAL THEME 2] 해외광고사례 - 아트마케팅으로 소비자의 감성을 자극하라
예술은 일종의 문화이기에 지금껏 우리의 삶과 항상 함께해왔다. 따라서 예술이라는 범주가 마케팅과 함께하는 것 또한 당연한 결과로 보인다. 다양한 해외 아트 마케팅 사례를 통해 우리 삶 속에 녹아 있는 아트와 비즈니스의 창조적인 만남을 살펴보자.
터치 한 번으로 맥주를 만들다?! 프리미엄 수제맥주 제조기 LG 홈브루 캠페인 후기
모든 것의 최초는 책임과 부담이 따르기 마련입니다. 시작이 어떠하냐에 따라 이후에 나아갈 길 달라질 수도 있기 때문이죠. 아직은 낯설기만 한 가정용 수제맥주 제조기의 탄생. 그 위대한 여정을 소비자에게 가장 임팩트있게 전달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집에서 즐기는 프리미엄 수제맥주 제조기, 톡톡 쏘는 강점으로 무장한 LG 홈브루 캠페인 후기를 통합솔루션1팀 전창훈 책임이 전합니다.
H는 어디 갔지? H는 묵음이야, 바프(HBAF)
“H는 묵음이야.”   마치 영어 수업 시간을 떠올리도록 하는 키 카피가 세간에 화제다. 아몬드 브랜드 <바프(HBAF)> 광고 속에서 모델 전지현은 몇 번이고 H는 묵음이라 외친다. 뜬금없어 보이는 이 멘트는 묘하게도 매력적이다. 아몬드와 전지현, 키 카피가 자연스럽게 연결되며 광고가 끝나고도 자꾸 곱씹게 된다. “그래, H는 묵음이지!”    맛있는 견과류 + 건강한 스낵
[AD Insight] 2020년 광고시장 결산과 2021년 전망
 2020년을 돌아보며 2020년 신정 연휴에 ‘뭐 볼 건 없나…’ 하고 IPTV를 기웃기웃하다 재밌을 것 같아 본 영화가 ‘컨텐이젼’이란 영화였다. 그때 필자는 영화를 보는 내내 맥주를 홀짝 거리며 ‘아유, 너무 무섭다… 이렇게 안전한 세상에서 사니 얼마나 다행이야’ 하고 한치 앞도 모르는 중얼거림을 했었다. 그로부터 정확히 2달 뒤 영화 속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SPECIAL THEME 2] 해외광고사례 - 아트마케팅으로 소비자의 감성을 자극하라
예술은 일종의 문화이기에 지금껏 우리의 삶과 항상 함께해왔다. 따라서 예술이라는 범주가 마케팅과 함께하는 것 또한 당연한 결과로 보인다. 다양한 해외 아트 마케팅 사례를 통해 우리 삶 속에 녹아 있는 아트와 비즈니스의 창조적인 만남을 살펴보자.
터치 한 번으로 맥주를 만들다?! 프리미엄 수제맥주 제조기 LG 홈브루 캠페인 후기
모든 것의 최초는 책임과 부담이 따르기 마련입니다. 시작이 어떠하냐에 따라 이후에 나아갈 길 달라질 수도 있기 때문이죠. 아직은 낯설기만 한 가정용 수제맥주 제조기의 탄생. 그 위대한 여정을 소비자에게 가장 임팩트있게 전달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집에서 즐기는 프리미엄 수제맥주 제조기, 톡톡 쏘는 강점으로 무장한 LG 홈브루 캠페인 후기를 통합솔루션1팀 전창훈 책임이 전합니다.
H는 어디 갔지? H는 묵음이야, 바프(HBAF)
“H는 묵음이야.”   마치 영어 수업 시간을 떠올리도록 하는 키 카피가 세간에 화제다. 아몬드 브랜드 <바프(HBAF)> 광고 속에서 모델 전지현은 몇 번이고 H는 묵음이라 외친다. 뜬금없어 보이는 이 멘트는 묘하게도 매력적이다. 아몬드와 전지현, 키 카피가 자연스럽게 연결되며 광고가 끝나고도 자꾸 곱씹게 된다. “그래, H는 묵음이지!”    맛있는 견과류 + 건강한 스낵
[AD Insight] 2020년 광고시장 결산과 2021년 전망
 2020년을 돌아보며 2020년 신정 연휴에 ‘뭐 볼 건 없나…’ 하고 IPTV를 기웃기웃하다 재밌을 것 같아 본 영화가 ‘컨텐이젼’이란 영화였다. 그때 필자는 영화를 보는 내내 맥주를 홀짝 거리며 ‘아유, 너무 무섭다… 이렇게 안전한 세상에서 사니 얼마나 다행이야’ 하고 한치 앞도 모르는 중얼거림을 했었다. 그로부터 정확히 2달 뒤 영화 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