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제목 저자 출처 학회/발행처
인터넷 광고의 특성이 O2O 환경구축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법적/제도적 연구 | 2018.06.07
기타 | OOH광고학연구 (한국OOH광고학회)
본 연구에서는 O2O에 대한 소비자의 인식 등에 있어서 O2O 커머스의 수용 및 확산과 관련된 법적/제도적 문제가 무엇인지 연구하고자 한다. 특히 국내 O2O 산업에 영향을 미치고 있는 인터넷 광고의 법적/제도적 측면을 중심으로 살펴보고 인터넷 광고가 O2O 관련 기업과 소비자에게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 가늠해보고자 한다. 이는 기존의 인터넷 광고 관련 논의의 방향성을 새롭게 설정하고 기존 인터넷/온라인 광고 관련 법적/제도적 규제로 기업과 소비자가 공생할 수 있는 O2O 생태계 구축 방향을 모색하는데 도움을 줄 것이다.    In this study, the current researcher observed legal and institutional issues related to the acceptance and diffusion of O2O commerce, including consumer awareness of O2O. In particular, this study focused on the legal and institutional aspects of Internet advertising affecting the domestic O2O industry and evaluated how Internet advertising affects businesses and consumers related to O2O business. This study helps set new directions for existing Internet advertising-related discussions and helps to create an O2O business surroundings in which companies and consumers can make industrial symbiosis with existing Internet regulations.
다채널 시대 TV방송 정치평론가 집단의 특성에 관한 연구 | 2018.06.07
기타 | OOH광고학연구 (한국OOH광고학회)
본 연구는 다채널을 특징으로 하는 새로운 방송환경 아래서 ‘시사토크쇼’를 매개로 전례 없이 활성화되고 있는 TV방송의 정치평론을 주도하는 평론가들의 인구사회학적 배경은 무엇이고 평론가 데뷔 이전의 경력 상의 특징은 무엇인가를 실증적으로 분석하는데 목적이 있다. 연구결과 첫째, 성별로는 남성평론가가 대다수를 차지하며 연령별로는 40~50대가 주축임을 보여주었다. 출신지역별로는 영남과 수도권 중심에로의 쏠림 현상이 있었다. 그리고 대부분이 대학졸업이상의 학력을 갖추고 있으며 박사학위 소지자가 전체의 38.1%를 차지하였다. 출신대학의 경우에는 서울소재 대학 출신의 비율이 압도적이며 그중에서도 서울대·연대·고대 등 소위 소수 명문대학 출신이 과반수이상을 점유하였다. 한편 대학은 국내에서 공부했지만 대학원은 외국대학에서 마친 소위 ‘유학파’ 평론가들이 상당수 분포하였다. 전공영역을 살펴본 결과 학부의 경우에는 특이하게도 법학전공이 가장 많았고 대학원의 경우에는 정치학 전공이 가장 많았다. 직업의 경우 현직의 변호사, 교수, 정당인, 신문사재직 언론인 등이 대부분을 차지하였고, 정치평론을 직업으로 갖는 즉 전업 평론가는 전체의 10% 수준에 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이들 평론가들의 데뷔이전 핵심경력을 토대로 유형화를 시도한 결과, 현존 평론가그룹은 ‘언론경력 중심의 평론가’, ‘학계경력 중심의 평론가’, ‘정계경력 중심의 평론가’, ‘법조경력 중심의 평론가’ 등의 4가지 유형으로 구분되었으며, 각 유형별로 등장배경이나 활동영역 등에서 차별화된 특징을 갖는 것으로 나타났다.    This study aims to examine, in a specific manner, who indeed are the political commentators leading TV broadcasting’s political criticism, which is unprecedently invigorated throughout the broadcasting area with the mediation of ‘current affairs TV shows’. The research questions are: What is the socio-demographic background of the political commentators on TV? Which career characteristics do they have prior to their debut as commentators? According to research outcomes, first, the majority of political commentators were male in their forties and fifties. Their hometowns were concentrated in the Yeongnam region or the capital area. In addition, most of them had a bachelor’s degree or higher; 38.1% had doctoral degrees, showing a high level of education overall. As for the place of undergraduate education, universities in Seoul accounted for the vast majority; a few prestigious universities such as Seoul National University, Yonsei University, and Korea University comprised the vast majority. Meanwhile, commentators who had completed undergraduate studies in Korea but had gone overseas for graduate studies were also substantial in number. As for their major areas, interestingly, law majors accounted for the most in undergraduate school, followed by political science majors in graduate school. The professions of commentators were mostly current lawyers, professors, members of political parties, and journalists employed at newspaper companies. Those whose profession is political commentator accounted for only 10% of all commentators. Second, by categorizing political commentators appearing on TV based on their major work experience, four types were drawn: commentators with journalism-oriented careers, commentators with academia-oriented careers, commentators with politics-oriented careers, and commentators with legal affairs-oriented careers. Differentiated common factors were found in each category.
소비자의 자아일치성과 제품유형, 시간적 거리 및 추천신호가 구매지연의도에 미치는 영향 | 2018.05.31
기타 | 한국마케팅연구 (한국마케팅학회)
추천신호는 실무에서 사용되는 촉진 기법 중 하나로서 소비자의 주목을 끌어 구매를 유도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보편적으로 추천신호는 소비자의 구매결정을 도와준다고 알려져 있으나 소비자가 선호하는 특정 브랜드가 있는 경우, 다른 브랜드를 권장하는 추천신호는 해당 브랜드와 기존에 선호하는 브랜드 사이에서 소비자가 갈등을 겪도록 하여 결정을 어렵게 만들 수 있다. 또한, 이때 결정의 어려움은 제시된 제품 중 특정브랜드에 대한 선호가 높은 소비자일수록 크게 느끼게 된다. 선행연구에 따르면 소비자의 구매의사결정에 영향을 미치는 요소인 제품유형 및 시간적 거리와 소비자 자아일치성의 정합성은 특정 브랜드에 대한 선호도를 높일 수 있다. 즉, 정합성으로 높아진 선호도로 인해 선택에서의 갈등은 심화되며, 이로 인해 소비자의 구매결정이 지연될 수 있다. 이에 본 연구는 추천신호의 부정적 영향에 초점을 두어 제품유형 및 시간적 거리와 소비자 자아일치성의 정합성이 구매지연의도에 미치는 영향을 살펴보았다. 또한 이러한 효과가 발생하는 메커니즘을 규명하기 위해 구매상황에서 소비자들이 경험하는 심리상태인 혼란의 매개역할을 실증 분석하였다. 실험1의 검증 결과에 따르면 실용재의 경우, 소비자가 선호하지 않는 브랜드에 추천신호가 있을 때 실제 자아를 기존 브랜드와 일치시키는 소비자의 구매지연의도가 높게 나타났다. 그러나 쾌락재의 경우, 소비자가 선호하지 않는 브랜드에 추천신호가 있을 때 이상 자아를 기존 브랜드와 일치시키는 소비자와 실제 자아를 기존 브랜드와 일치시키는 소비자의 구매지연의도에서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실험2에서는 선호하지 않는 브랜드에 추천신호가 있는 상황에서 구매시점으로 가까운 미래가 제시된 경우, 실제 자아를 특정 브랜드와 일치시키는 소비자의 구매지연의도가 높은 반면 먼 미래가 제시된 경우, 이상 자아를 특정 브랜드와 일치시키는 소비자의 구매지연의도가 높게 나타났다. 또한 추천신호가 없는 상황에서는 반대의 결과가 도출되었다. 마지막으로 소비자가 선호하지 않는 브랜드에 추천신호가 있는 상황에서 자아일치성과 시간적 거리의 정합성이 구매지연의도에 미치는 영향은 혼란에 의해 매개됨을 검증하였다.    The recommendation signage is used in the practice of playing a role to attract consumers’ attention and promote purchasing. Generally, it is known to help consumers to make decisions on purchasing, but when there is a particular brand that the consumers prefer, the recommendation signage that encourages another brand makes it difficult for them to make a determination by making them experience conflicts between the recommended brand and the preferred brand. Also, the difficulty of the decision is increased when consumers’ preference for a specific brand is increased. According to previous studies, the fitness between the self-congruence and product type or the temporal distance can increase the preference for a specific brand. In other words, increased preference due to fitness intensified the conflict in selection, which may delay the consumer’s purchase decision. Therefore, this study focused on the effects of other brand’s recommendation signage and the fitness between consumers’ self-congruence and product type or temporal distance on delay in purchase intention. In addition, in order to identify the mechanism by which these effects occur, we investigated the mediating role of confusion on the purchase delay. The results of experiment 1 showed that when there is a recommendation signage for a brand that consumers do not prefer in the case of utilitarian brand, consumers who match the actual self with the specific brand showed higher in purchase delay. However, for hedonic brand,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in purchase delay between consumers who match the ideal self with the specific brand and those who match the actual self with the specific brand when there is a recommendation signage to a brand which the consumer does not prefer. In experiment 2, in case there is a recommendation signage to a brand that is not preferred, when the near future is suggested from the point of purchase, consumers who match the actual self with the specific brand showed higher in purchase delay. On the other hand, when the far future is suggested, those who match the ideal self with the specific brand showed higher in purchase delay. Also, in the absence of a recommendation signage, the opposite result was obtained. Lastly, in the situation where there is a recommendation signage for a brand that consumers do not prefer, it is verified that the effect of fitness between self-congruence and temporal distance on in purchase delay is mediated by confusion.
Dialectical Thinkers’ Divergence in Responding to Questions including Mixed Wordings and Frames | 2018.05.31
기타 | 한국마케팅연구 (한국마케팅학회)
The use of mixed wordings in phrasing scale items often produces method effects, such as divergence between responses to positively worded items (PWIs) and responses to negatively worded items (NWIs), resulting in a two-factor solution instead of a one-factor solution. The present study suggests that the method effect that occurs due to the use of mixed wordings of scale items is also present for responses to positively and negatively framed questions that employ an interrogative format. In addition, the present study suggests that the occurrence of the method effect caused by mixed wordings and mixed frames is influenced by the dialectical thinking tendency of respondents. Study one showed that responses to PWIs and responses to NWIs diverged from each other for respondents who had a stronger tendency toward dialectical thinking. For dialectical thinkers, PWIs and NWIs constituted separate factors, and the correlation of scores between PWIs and NWIs was relatively low. In study two, the respondents estimated future outcomes by responding to positively and negatively framed interrogative questions that included experts’ optimistic and pessimistic forecasts of future outcomes. The study showed that responses to the positively framed question including an optimistic forecast and responses to the negatively framed question including a pessimistic forecast diverged from each other when respondents had a stronger tendency toward dialectical thinking. The influence of dialectical thinking was evident, particularly when the respondent’s estimation was based on the past record showing an upward trend but not when it was based on the past record lacking a trend. The findings are discussed with respect to the literature of the method effect and the research of dialectical thinking.
Usage Duration, Learnable Attributes, and Consumer Preference | 2018.05.31
기타 | 한국마케팅연구 (한국마케팅학회)
When consumers make purchase decisions, they are often presented with long-term usage duration cues (e.g., periods of service contracts). We propose and demonstrate that presenting long-term usage duration cues influences perceived importance of learnable attributes (i.e., attributes that involve learning over the course of usage). Specifically, in the absence of these cues, consumers are unlikely to consider their learning of certain attributes or the learning capabilities of the products/services themselves. When these cues are present, however, they expect learning to occur over time; hence, the perceived importance of attributes involving learning decreases. Building on this, we further demonstrate that when there is a tradeoff between learnable attributes (e.g., ease-of-use) and other attributes (e.g., screen resolution), presenting long-term usage duration cues makes choice options superior in the learnable attributes less attractive compared with options superior in the other attributes. We discuss the theoretical and practical implications of our findings.
감정노동에서 감정표현규칙 유형별 지각이 감정고갈에 미치는 차별적 영향 | 2018.05.31
기타 | 한국마케팅연구 (한국마케팅학회)
감정노동은 최근 들어 학계와 사회적으로 매우 중요한 이슈로 주목받고 있으며, 감정노동의 부작용을 예방하거나 완화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활발한 연구가 더욱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본 연구에서는 조직과 개인차원에서 공통적으로 적용할 수 있는 요인이면서도 그동안 연구가 부족했던 감정조절방법(능동적, 회피분산적, 지지추구적, 자기암시적 방법)과 감정표현규칙유형(긍정감정표현규칙, 부정감정억제규칙)을 함께 고려하여, 감정조절 방법들과 감정표현규칙유형들이 감정고갈에 미치는 차별적 영향력과 함께 이러한 영향관계에서 감정조절방법들의 다중매개효과를 구조방정식모형을 사용하여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긍정감정표현규칙과 부정감정억제규칙을 지각하는 경우에 따라 사용하는 감정조절방법들과 감정고갈에 미치는 직?간접효과가 상이하다는 점을 발견하였다. 먼저, 긍정감정표현규칙의 지각은 직접적으로 감정고갈을 증가시키기나 감소시키지 못하지만, 감정조절방법들을 사용하는 경우에는 모든 조절방법들이 감정고갈을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부정감정억제규칙은 규칙의 지각만으로도 직접적으로 감정고갈이 증가되었으며, 지지추구적 감정조절방법을 사용하는 경우에만 감정고갈을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조직차원에서는 부정감정억제규칙보다는 긍정감정표현규칙을 표현규범으로 제시하는 것이 더 바람직하지만, 감정조절을 하지 않을 경우에는 효과가 없기 때문에 감정고갈의 완화를 위해서는 종업원들이 반드시 감정조절을 하도록 교육훈련을 실시해야만 할 것이다. 개인차원에서는 긍정감정표현규칙을 지각하는 경우 능동조절이 가장 효과적이고 회피분산이 가장 비효과적이었다. 그러나 긍정감정표현규칙을 지각하는 경우에 자주 사용하는 방법은 [자기암시>지지추구>능동조절>회피분산]의 순으로 나타남으로써, 가장 효과적인 능동조절의 사용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부정감정억제규칙의 경우에는 지지추구가 가장 효과적인 반면에, 회피분산은 부정적인 효과를 야기하였다. 그러나 부정감정억제규칙을 지각하는 경우에 자주 사용하는 방법은 [회피분산>지지추구>자기암시>능동조절]의 순으로 나타남으로써, 감정고갈이 가장 크게 증가되는 회피분산을 가장 많이 사용하고 있는 문제점을 발견하였다. 따라서 종업원들이 효과적인 방법을 사용하고 부정적인 방법은 지양하도록 교육훈련을 실시할 필요성이 있다.    Recently emotional labor has received much attention socially as an important issue as well as in the academia such as service marketing, internal marketing, human resource management and psychology. Research on the methods to prevent or decrease the side effect of emotional labor is more needed. Therefore, this study considers emotional regulation methods (active regulation, avoidant/distractive regulation, support-seeking regulation, and self-suggestion regulation) and emotion display rules (positive emotion displaying rule and negative emotion hiding rule) which have received little attention or lack of research despite the fact that they can be organizationally and personally applied to reduce the emotional exhaustion from emotional labor. Then the study investigates different effects of the emotional display rules on the emotional exhaustion and multiple mediating effects of the emotional regulation methods using a structural equation model. The result shows that not only the usage of emotional regulation methods but also the effects of emotional regulation methods on emotional exhaustion are different depending on the perceptions of positive emotion displaying rule and negative emotion hiding rule. Firstly, the positive emotion displaying rule does not directly increase or decrease emotional exhaustion. However, if emotional regulation methods are used, all the methods decrease emotional exhaustion. The negative emotion hiding rule directly increase emotional exhaustion and only the support-seeking regulation decrease emotional exhaustion. Therefore, in the organizational perspective, it is desirable for organizations to present positive emotion displaying rule rather than negative emotion hiding rule. But organizations need to educate and train employees to use regulate emotion because the positive emotion displaying rule is effective only if emotional regulation methods are used. In the personal perspective, when employees perceive positive emotion displaying rule, active regulation is the most effective and avoidant/distract regulation is the least effective. However, when employees perceive positive emotion displaying rule, the actual usage of emotional regulation methods are ordered as self-suggestion regulation, support-seeking regulation, active regulation and avoidant/distractive regulation. It means the best method (active regulation) is insufficiently used. When employees perceive negative emotion hiding rule, support-seeking regulation is the most effective and avoidant/distract regulation has negative effect. However, when employees perceive negative emotion hiding rule, the actual usage of emotional regulation methods are ordered as avoidant/distractive regulation, supportseeking regulation, self-suggestion regulation, and active regulation. It means the worst method (avoidant/distractive regulation) is mostly used. Therefore, organizations need to educate and train employees to use effective methods and not to use ineffective methods.
담뱃갑 경고 그림에 대한 정서적 반응이 흡연자의 금연의도에 미치는 영향 : 흡연 기간에 따른 공포, 혐오, 반응 효능, 죄책감 인식을 중심으로 | 2018.05.21
기타 | 한국PR학회 (한국PR학회)
1. 요약 2. 서론 3. 문헌 고찰 3-1. 헬스 커뮤니케이션 이론과 정서적 반응 3-2. 국내 담뱃갑 경고 그림 연구 현황 3-3. 공포와 혐오 3-4. 반응 효능감 3-5. 죄책감 4. 연구 방법 4-1. 사전 설문 조사 4-2. 본 설문 조사 4-3. 변인 측정 5. 연구 결과 5-1. 결론 및 함의
프로야구 팀 페이스북(Facebook) 페이지 이용을 통한 팀-팬 관계성 충족과 그 효과에 대한 연구 | 2018.05.21
기타 | 한국PR학회 (한국PR학회)
본 연구는 이용과 충족 이론과 조직?공중 관계성 이론을 토대로 프로야구 팀 페이스북 페이지의 이용과 충족을 통해 발생하는 팀?팬 조직?공중 관계성이 팀 동일시, 경기 관람 의도, 관람 추천 의도 등의 후속 변인에미치는 영향을 검증하기 위해 설계되었다. 온라인 설문 조사를 통해 수집된 자료의 실증적이고 통계적인 분석 결과, 팬들이 프로야구 팀 페이스북 페이지를 이용하면서 충족하는 정보성, 상호작용성, 유희성은 그들이해당 팀들과 형성하고 있다고 지각하는 친밀감, 헌신, 만족, 교환적 관계성의 팀?팬 조직?공중 관계성에 유의미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었다. 팀?팬 조직?공중 관계성의 세부 차원들 가운데 특히 헌신이 팀 동일시, 경기 관람 의도, 관람 추천 의도에 긍정적인 효과를 야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는 프로 스포츠 팀의SNS 커뮤니케이션 전략과 팀?팬 조직?공중 관계성, 팀 동일시, 경기 관람 의도, 관람 추천 의도 등의 스포츠마케팅 효과 간 관계를 실증적으로 규명하였으며, 그동안 분절되어서 진행되었던 스포츠 마케팅 연구를 PR 의 시각에서 보다 체계적으로 통합하고자 했다는 학문적 의의를 지니고 있다.    Based on Uses and Gratifications theory and Organization-Public Relationship(OPR) theory, this study empirically analyzed the sequential relationships among gratifications fans are seeking from professional sport team’s SNS uses, fans’ perceived team-fan relationships, and sport marketing outcomes, such as team identification, game viewing intentions, and viewing recommendation intentions. The findings indicated that as fans thought a professional sport team’s SNS provided quality information, interaction, and amusement, their perceived team-fan relationships were heightened across intimacy, commitment, satisfaction, and exchange relationship dimensions. Fans’ perceived relationships with a sport team, in turn, were significantly associated with team identification, game viewing intentions, and viewing recommendation intentions, while the effects of commitment were consistently and remarkably identified. On balance, this study helped shed light on the mediating effects of team-fan relationship between fans’ gratifications from SNS uses and other sport marketing outcomes.
기업 SNS 활용 평가를 위한 정량 및 정성 지표의 도출과 지표별 중요도 분석 | 2018.05.21
기타 | 한국PR학회 (한국PR학회)
본 연구는 기업 커뮤니케이션 채널로서의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가 실질적 성과 창출을 하였는가를 측 정하기 위한 평가 모델 개발을 위해 수행되었다. 이를 위해 국내 기업에서 사용되고 있는 SNS 평가 지표를 대상으로 장단점을 분석하고 학계 전문가 50인을 대상으로 고도화 및 타당성 확보를 위한 설문 조사를 하여 정량 및 정성적 측면의 기업 SNS 평가 모델을 도출하였다. 자료 분석의 결과, 기업 SNS의 성과 분석을 위한 정량적 평가 모델은 운영 관리, 영향력, 고객 참여, 고객 관리의 4개 요인과 31개의 개별 지표로 구성되며, 정성적 평가 모델은 SNS 마케팅 목표 설정 및 효과, 콘텐츠, 소비자 반응 및 확산의 3개 요인 및 20개의 지 표 구성이 확인되었다. 이어서 계층 과정 분석법(AHP)에 의해 각 요인별 가중치 부여 및 개별 지표에 대한 가중치가 산정되어 부여되었으며, 본 연구의 결과를 바탕으로 기업 SNS의 운용 전략에서 고려되어야 할 실 용적 시사점을 제시하였다.    This study aims to develop both quantitative and qualitative measurement model for evaluation of the effect of a corporate social network service (SNS) account that is used for a marketing communication channel. For the purpose of this study, in-depth interview with field experts and a questionnaire-based survey were conducted to develop reliable and valid measurement indices. In addition, an AHP (Analytic Hierarchy Process) method was adopted to explore the degree of importance of multifactorial value of each measurement model. The measurement model is proposed from both professional and academic perspectives, and thus it offers practicality in its use for the evaluation of corporate SNS accounts.
기업 사회공헌 활동에 대한 이타주의적 동기 해석이 조직의 공중 관계성, 명성, 커뮤니케이션 행위 의도에 미치는 영향 | 2018.05.21
기타 | 한국PR학회 (한국PR학회)
기업의 사회공헌 활동에 대한 이타주의적 동기 해석이 기업과 공중 사이의 관계성 인식과 명성에 대한 평가, 그리고 기업에 대한 긍정/부정/침묵적 커뮤니케이션 의도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살펴보았다. 지역별, 연 령별, 성별 비율에 근거하여 할당 표집된 20세 이상의 성인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 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들이 특정 기업의 사회공헌 활동이 이타주의적 동기에 의해 행해졌다고 인식할수록 해당 기업과의 관 계성을 좋게 인식하고, 그 기업의 명성 또한 높게 인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쌓 인 관계성은 해당 기업에 대해 긍정적이건 부정적이건 자주 이야기하려는 경향성을 높였고, 명성은 해당 기 업에 대해 부정적으로 이야기하려는 경향성을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쌓인 명 성이 해당 기업에 대한 긍정적인 여론을 불러일으키기보다는, 해당 기업에 대한 부정적인 여론을 감소시켜 주는 역할을 한다는 것을 보여 준다 하겠다.     
자료 제공처